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1인 2장, 10명)

17세기 스페인 작가 세르반테스의 풍자소설 <돈키호테>를 원작으로 한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가 4월부터 무대에 오른다. 1965년 뉴욕 브로드웨이 초연 이후 꾸준히 사랑받아온 <맨 오브 라만차>는 국내에서도 2005년 <돈키호테>로 첫선을 보인 뒤 지속적인 공연을 통해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국내에서 8번째로 선보이는 2018년 <맨 오브 라만차>는 기존 스토리와 마찬가지로 작가 세르반테스가 감옥에서 자신의 희곡 ‘돈키호테’를 죄수들과 함께 공연하는 극중극 형식으로 진행된다. 자신이 돈키호테라고 착각하는 괴짜노인 알론조 키하나는 시종인 산초와 우스꽝스러운 기행을 벌이지만 특유의 진실함과 용기로 조금씩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고, 꿈꾸는 것조차 사치가 되어버린 현 시대에 잃어버린 꿈을 향해 돌진하는 그의 모습은 진정한 용기가 무엇인지 깨닫게 한다.
그동안 조승우, 황정민, 류정한, 정성화 등 매력 넘치는 돈키호테를 탄생시킨 <맨 오브 라만차>가 올해는 뮤지컬 배우 오만석과 홍광호를 더블 캐스팅했다. 뮤지컬 <헤드윅>, <그날들>, <킹키부츠> 등 다양한 작품에서 극 중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한 오만석, 2012년 <맨 오브 라만차> 이후 6년 만에 돈키호테로 다시 돌아온 홍광호는 그들만의 색깔로 2018년판 돈키호테를 만들 예정이다. 이 외에 돈키호테의 레이디 알돈자 역에는 윤공주와 최수진, 돈키호테의 영원한 조력자 산초 역에는 2007년 <맨 오브 라만차>를 시작으로 매 시즌 익살 맞은 산초 캐릭터를 소화한 이훈진과 최근 뮤지컬과 예능, 방송 등에서 활약 중인 김호영이 캐스팅되었다. 각박한 현실 속에서도 꿈을 지키며 살아가야 한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 올해는 어떤 모습의 돈키호테가 ‘이룰 수 없는 꿈(Impossible Dream)’을 열창할지 벌써부터 기대된다.

 

참여방법
❶ SRT매거진 인스타그램(@srtmagazine)을 팔로합니다
❷ 4월 호 소감과 가장 재미있게 읽은 기사의 사진을 #SRT매거진 #맨오브라만차 해시태그와 함께 업로드합니다

공연기간 4월 12일~6월 3일
공연시간 화~금요일 오후 8시 / 토·일요일·공휴일 오후 2시, 7시(월요일 공연 없음)
공연장소 서울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
티켓가격 VIP석 14만 원, R석 12만 원, S석 8만 원, A석 6만 원
러닝타임 170분(인터미션 20분)
공연예매 인터파크 1544-1555
초대일자 4월 29일 일요일 오후 2시 S석 (중학생 이상 관람 가, 만 13세~16세 청소년은 반드시 부모 혹은 지도 교사와 동반 관람 시 입장 가능, 생년월일 확인 가능한 증빙서류 반드시 지참)

이벤트 참여기간 3.26~4.20
당첨자 발표 5월 호 게재 예정(인스타그램으로 개별 연락)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