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이블데드’ (1인 2장, 10명)

뮤지컬 ‘이블데드’ (1인 2장, 10명)

올여름 무더위를 한 방에 날려줄, 피 튀기게 ‘무섭고’ 화끈하게 ‘웃긴’ 뮤지컬이 왔다. 여름방학을 맞아 산으로 여행을 떠난 애쉬와 스캇, 셀리 등이 누군가의 오두막 지하실에서 죽음의 책이라는 수상쩍은 물건들을 발견한 후 겪게 되는 기상천외한 해프닝을 다룬 작품. 샘 레이미 감독의 B급 저예산 공포영화 <이블데드> 시리즈중 1·2편을 각색한 이 작품은 2003년 캐나다 토론토에서 크리스토퍼 본드가 연출해 처음 뮤지컬 무대에 올렸다. 초연 당시 배우로서 토니상 3회 수상에 빛나는 힌튼 배틀이 공동 연출과 안무를 맡고, 데이비드 갈로가 오리지널 무대 디자인을 맡는 등 그야말로 드림팀이 제작했으며, 국내에서는 2008년 류정한·조정석·정상훈·양준모 등 뮤지컬 스타들이 대거 참여해 초연되었다. 9년 만에 선보이는 2017년 공연에도 대학로의 핫한 스타들이 참여했다. 훈남 애쉬 역엔 뮤지컬 배우 김대현·강동호·박강현이 캐스팅되었고, 애쉬의 절친이자 유난히 여자를 밝히는 스캇 역은 2AM의 조권과 우찬이 나누어 맡았다. 또한 신의정과 김려원이 애니와 셀리 등 1인 2역으로 전혀 상반된 캐릭터를 연기하고, 이 외 정가희·서예림·허순미·송나영 등이 출연한다. 뮤지컬 <이블데드>가 화제인 이유는 영화 못지않은 신선한 연출이다. 영화의 공포를 더욱 과장함으로써 공포를 웃음으로 승화시키고 ‘스플레터존’이라는 객석을 마련해 관객들이 피를 뒤집어쓰게 만드는 등 기존 뮤지컬에서는 볼 수 없던 과감한 연출을 시도한 것. 덕분에 잔혹하지만 웃음을 멈출 수 없는 독특하고 재미있는 무대가 펼쳐진다.

참여방법

1. SRT매거진 인스타그램(@srtmagazine)을 ‘좋아요’ 합니다.
2. 7월 호 소감에 ‘#SRT매거진’을 달아 사진과 함께 업로드합니다

SRT매거진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이벤트 참여기간 : 2017.6.29-7.20

       당첨자 발표 : 8월 호 게재 예정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