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차 어디까지 가나요?

창문 너머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풍경이 끝이 없다. 계절에 따라 옷을 갈아입는 산과 들, 거대한 호수와 바다. 소박한 시골 마을이 두 눈을 따뜻하게 만들다가도 어느 순간 세련된 도시의 화려함에 빠져든다. 덜컹거리는 창가에 앉아 떠나는 세계의 기차 여행.

 

 

 

SWISS

재미있는 동화책 속으로 순간이동!
스위스와 겨울, 그리고 기차는 떼려야 뗄 수없는 관계다. 만년설로 뒤덮인 알프스, 굽이굽이 이어진 산맥을 끼고 도는 기차를 타고 새하얀 겨울왕국으로 떠날 수 있기 때문이다. 기차 표만 구입하면 구석구석 가지 못할 곳이 없을 만큼 기차 노선이 잘 발달되어 있고, 그중 골든패스 라인과 빙하특급, 베르니나 특급은 스위스가 품은 대자연을 가장 잘 감상할 수 있는 구간을 시원하게 달린다. 특히 베르니나 특급은 스위스 동부 쿠어에서 출발해 생모리츠 까지 연결되는 알불라 라인과 생모리츠에서 티라노, 루가노로 연결되는 베르니나 라인이 있는데, 창밖으로 펼쳐지는 풍경이 너무 아름다워 2008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 되었을 정도다. 기차 여행의 노곤함에 졸음이 밀려와도 두 눈 부릅뜨고 지켜봐야 할 구간을 꼽자면 65m 높이의 아찔한 구름다리 란트바서 비아둑트와 부메랑처럼 360도로 회전하는 브루지오 루프교, 해발 2253m까지 오르는 오스피치오 베르니나를 지나는 순간이다. 이외에도 55개의 터널과 196개의 다리를 스치는 동안 동화 같은 풍경이 계속되니 꿀잠은 이미 물 건너갔다.

How to Enjoy
신비로운 겨울 호수, 라고 비앙코 베르니나 특급 구간 중 오스피치오 베르니나역에서 가까운 거리에는 ‘하얀 호수’를 의미하는 라고 비앙코(Lago Bianco)가 겨울 여행객을 반긴다. 빙하가 녹은 물로 이루 어져 투명한 물빛을 자랑하지만 겨울에는 호수가 얼어붙으면서 검은 빛깔로 빛나고, 해질 무렵에는 노을이 호수 표면에 반사되어 깊고 신비로운 붉은빛으로 변한다.
스위스 트래블 패스를 구입하라! 스위스 여행의 필수품 ‘스위스 트래블 패스’를 소지하면 스위스 전역의 기차와 버스, 유람선뿐 아니라 베르니나 특급 등 프리미엄 파노라마 열차와 90개 마을 및 도시의 대중교통을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산악열차 역시 50% 할인되고, 500여 개 이상의 박물관도 무료 입장이 가능하다.
레일유럽 www.raileurope.co.kr

 

 

CANADA

로키산맥을 우아하게 달린다
캐나다에서 미국을 넘어 멕시코에 이르기까지 북아메리카 대륙의 동서를 가르는 로키산맥은 캐나다 여행의 하이라이트다. 로키산맥을 여행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광활한 대지에서 뿜어져 나오는 아름다움을 온전히, 그리고 우아하게 체험하려면 럭셔리 관광열차 로키 마운티니어가 ‘딱’이다. 매년 4월부터 10월까지 운행하는 로키 마운티니어는 구름 열차, 서부 일주, 태평양 연안, 골드 러시 등 총 5개 노선을 짧게는 1박2일부터 길게는 15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상품으로 구성했다. 평균 시속 55km로 낮에만 천천히 이동하고 밤에는 기차가 아닌 로키 마운티니어와 연계된 특급 호텔에서 숙박하며, 일정에 따라 곤돌라, 헬리콥터 투어 등 다양한 액티비티를 선택할 수 있다. 놓치지 말아야 할 포인트는 요호 국립공원을 지날 때로 19km에 달하는 스파이럴 터널과 해발 1647m 높이의 키킹호스 고개, 그리고 프레이저 강까지 신나게 달린다. 좌석은 실버 리프와 골드 리프 2가지 타입이 있고, 최상급인 골드 리프에는 돔 형태의 창문이 있어 로키산맥을 다이내믹한 각도로 즐기기에 좋다.

How to Enjoy
로키 마운티니어 7박 9일 일정이 최고! 로키산맥을 제대로 즐기려면 밴쿠버와 재스퍼, 밴프 등을 연결하는 로키 마운티니어의 구름 열차 노선(Journey Through the Clouds Explorer)이 정답이다. 밴쿠버 1박, 캠룹스 1박, 재스퍼 2박, 밴프 1박, 레이크루이스 1박, 캘거리 1박으로 구성된 7박 9일의 일정으로 아름다운 로키산맥을 제대로 감상할 수 있다.
배낭여행자에게 추천하는 비아레일 캐나다 비아레일(Via Rail)은 캐나다 전역을 잇는 1만2500km 길이의 대륙횡단열차로 총 450개 역을 19개 노선으로 나누어 운행한다. 특히 밴쿠버에서 출발해 재스퍼와 에드먼튼을 연결하는 구간은 로키산맥을 비롯한 캐나다의 비경을 감상할 수 있어 인기 높다. 겨울에는 주 2회, 여름에는 주 3회 운행하고, 캔레일 패스를 구입하면 30일 중 12일 동안 자유롭게 기차여행을 즐길 수 있다.
캐나다관광청 02-733-7708

 

 

RUSSIA

시베리아 횡단열차에 몸을 싣다
세계 최고의 철도 왕국답게 광활한 대지 구석구석 기차가 뻗어 있는 러시아. 고전영화 <닥터 지바고>의 명장면을 추억하며 눈부신 설원을 가로지르는 시베리아 횡단열차는 러시아 여행의 로망이다. 유럽의 모스크바에서 아시아의 블라디보스토크까지 두 대륙을 횡단하는 열차는 그 길이만도 9334km, 지구 지름의 약 4분의 1에 해당하며, 단일 노선으로는 세계 최장거리다. 시속 80~90km, 쉬지 않고 달려도 6박 7일이 걸리는 대장정이므로 시베리아 횡단열차에 오를 때에는 빠른 이동보다는 느린 여행을 계획하는 것이 좋다. 가령, 바이칼호수의 시작점인 이르쿠츠크, 마지막 황제의 도시 예카테린부르크, 천년 역사를 지닌 카잔 등 중간 경유지에서 내려 느긋하게 산책을 즐긴다면 여행이 더 풍성해진다. 시베리아 횡단열차는 가격에 따라 룩스, 쿠페, 플라즈카르타 등 3개 등급이 있는데, 4개 침대를 갖춘 쿠페가 여행자에게 안성맞춤이다. 나이와 국적, 성별에 상관없이 객실을 사용하기 때문에 전 세계에서 온 여행객과 친구가 될 수 있다.

How to Enjoy
시베리아 횡단열차 패키지 선택 시베리아 횡단열차 패키지는 일반적으로 8일과 15일 상품으로 구성되어 있다. 8일 상품은 블라디보스토크와 하바롭스크, 이르쿠츠크, 알혼섬을 포함하고, 15일 상품은 예카테린부르크, 페름, 모스크바, 상트페테르부르크 등의 일정이 추가된다. 이 외 열차 시간표에 따라 맞춤형 기차여행을 예약할 수 있다.
세명투어|02-732-2070|www.russiago.com
시베리아의 진주, 바이칼호수 시베리아 횡단열차의 이르쿠츠크와 울란우데 구간에서 볼 수 있는 최고의 풍경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가장 깊은 바이칼호수다. 수심이 무려 1742m, 1996년에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곳으로 기차에 앉아만 있어도 20분가량 호수를 감상할 수 있다. 바이칼호수에 몸을 담그고 싶다면 이르쿠츠크역 에서 내릴 것!

 

 

NEW ZEALAND

호빗이 튀어나올지도 모를 순수의 땅
겨울이 시작되는 지금, 뉴질랜드는 여름이 시작된다. 탁 트인 시야와 맑은 공기, 남반구의 알프스가 펼쳐지는 곳. 길고 긴 흰 구름의 나라 뉴질랜드는 남섬과 북섬 2개의 큰 섬으로 이루어졌고, 그중 영화 <반지의 제왕>의 배경이 된 남섬은 초현실적인 자연 속으로 여행객을 초대한다. 에코투어리즘을 강조하는 뉴질랜드의 베스트 기차 상품은 크라이스트처치와 웨스트코스트, 그레이마우스를 연결하는 단거리 관광열차 트랜즈 알파인이다. 총 223km의 여정 중 놓치면 안 될 포인트로는 뉴질랜드 최고의 비경인 아서스 패스 국립공원과 캔터베리 평원, 8.5km의 오티라 터널 등이 꼽히고, 4개의 고가교 및 16개 터널도 주목할 만하다. 액티비티를 즐기는 여행객이라면 아서스 패스 국립공원에서 잠깐 내려 하이킹 트레일을 따라 걷거나 스노보드, 스키 등의 스포츠를 체험하기에도 좋다.

재미있는 팬케이크 바위를 찾아라! 트랜즈 알파인의 종착역인 그레이마우스는 파파로아 국립공원 가장자리에 위치한 작은 마을 푸나카이키로 통한다. 다소 생소한 지명이지만 푸나카이키에는 여행객의 시선을 사로잡는 독특한 모양의 바위가 있다. 얇은 석회암 판이 층층이 쌓여 수백 개의 팬케이크를 겹겹이 쌓아 놓은 듯한 팬케이크 바위다. 여기까지 왔으면 보고 가실게요, 바람과 바다, 파도가 만들어낸 이 아름다운 작품을!
뉴질랜드 북섬을 연결하는 노던 익스플로러 남섬을 연결하는 기차가 트랜즈 알파인이라면 북섬을 연결하는 기차는 노던 익스플로러다. 뉴질랜드의 수도인 웰링턴과 최고의 관광 도시 오클랜드 사이를 운행하고, 약 12시간이 소요된다. 화산 고원에 자리한 통가리로 국립 공원과 원형으로 도는 독특한 철로 라우리무 스파이럴이 감상 포인트다.
뉴질랜드관광청 02-3210-1107

 

 

 

김정원 사진 및 자료제공 뉴질랜드관광청, 레일유럽, 세명투어, 캐나다관광청

 

 


 

 

SRT매거진 페이스북으로 이동

SRT매거진 인스타그램으로 이동

SHARE

댓글 남기기